http://www.sisaon.co.kr/news/articleView.html?idxno=20454


이혜훈, “박원순 지지율은 거품, 승산 충분해”


안철수 신당은 전남, 전북, 광주 셋 중 한 곳은 반드시 이겨야 하는 입장에서


중진급 인사를 내보낼 것으로 판단됩니다.


재보궐선거에 전북이 끼어있다는 것을 고려할 때


이계안, 김효석, 장하성


세 분중 최소 두분은 출마하실거로 보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