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회는 왜, 철도노조 피난처가 되지 못했나?

 

어느날 예수가 보수교회의 문을 두드렸다

교회시무집사 : 누구세요?

예수 : “나 좀 숨겨다오 나 지금 소돔성의 두 천사처럼 쫓기고 있다”


교회시무집사 : 직업이 뭐세요?

예수 :  나 철도노조원이다


교회시무집사 : 에잉 좌익사범이네 뚜루루 113이죠 여기 간첩이 나타났어요

예수 : ???

http://www.nocutnews.co.kr/show.asp?idx=2726855 



제 촌철개그 썰렁하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