뭐하자는 짓인가요? 사이트 망하게 하려고 작정했나요?

예전에 바이커님이 이런 말씀 하셨죠? 운영진이 나대는 사이트는 결국 지들끼리 깔깔 웃는 동호회로 전략할 것이라고..

딱 그 짝입니다 네네..

자유게시판 비회원 차단? 이거 왜 하나요. 일부 비회원이 문제라면 경고 때리고 영 말을 안 듣을 시에는 벌을 내리면 됩니다.

벼룩 잡는다고 초가삼간 태우지 맙시다.

표현의 수위? 이때까지 어느 정도 공격적인 수위는 다 허용되었습니다만? 왜 갑자기 지적질하십니까? 자기 존재를 과시하고 싶었나요?

만약 표현의 수위에 문제가 있다면 이제부터 어느정도 수위를 조정합시다 식의 회원들의 공론이 있고 난 뒤에 사회자팀의 권한을 발휘하

셔야죠? 안 그렇습니까? 지극히 원론적인 말이지만 이런 사이트는 운영진이 자신을 종같이 여기고 회원들을 떠받들어야 합니다.

그리고 토론이 한 주제로만 과열되고 있다? 솔직히 친노까기는 거의 종결되었고 다른 아젠다가 떠 돌 타이밍이었어요? 이를 재점화한 게

누구죠? 지금 사회자팀 성향에 유추해볼 때 노무현 까는 게 듣기 싫어서 주제를 억지로 돌리는 걸로 의심하고 있습니다.

홍보? 홍보팀같은 거창한 망상 이전에 지금 사이트 하루 히트 수 보세요. 꾸준히 증가세입니다. 초반에 300 정도였던 수치가 지금은 600

입니다. 이유가 뭔지 아세요? 싸움이 붙었기 때문이에요. 친노세력에 대한 비판, 지역주의 문제로...

사회자팀이 만약 홍보에 관심을 가지고 있다면, 지역주의 논제가 지겨우면 잘 팔릴 만한 다른 논제로 넘어가게 끔 열심히 하시던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