솔직히 님의 언행의 불일치에 대해서 저는 도저히 이해가 가지 않습니다.

07년도에 대선에서 이회창을 찍으신것 맞지요? 님은 마치 노무현이나 유시민을 지지하지 않으면 "반개혁적"인양 딱지를 붙이시는 걸로 보이는데, 그렇다면 07년도에 왜 정동영을 찍지않고 수구보수의 상징인 이회창을 찍으셨나요? 노무현의 후계자는 정동영이 아닌가요? 설마 이회창이었나요?

그리고 노무현이나 유시민을 지지하지 않으면 무조건 개혁이랑은 상관없는 사람이 되는 것인가요? 그런 낙인찍기는 무슨 권리로 하시는지 궁금합니다.

정확히 난닝구의 범주가 어떻게 되나요? 그냥 노무현에 반대하는 반한나라당 성향? 아니면 그냥 전라도출신 반노?

전 전라도출신 아니지만 노빠들에 반대하고 난닝구에 더 동조하는데 저도 난닝구인가요?

솔직하게 말하자면 전 님을 지적능력이 부족한 사람이거나, 아니면 겉과 속이 다른 사기꾼이라고 봅니다. 후자는 비아냥이라면 사실 전자는 모욕입니다.

아니, 사실 유시민의 100프로, 노빠들의 99프로를요, 사기꾼들이라고 봅니다.

제가 유시민을 싫어하는 이유도 수많은 정치판의 언행 불일치를 봐왔지만 유시민은 좀 스페셜하기 때문에 그렇습니다.

님은 입은 개혁을 말하면서 투표장에서는 수구보수의 상징인 이회창을 찍으셨습니다. 노무현의 가치를 말하면서 그 후계자인 정동영은 찍지 않으셨습니다.

노무현의 후계자가 유시민은 되는데 정동영은 안되는 이유가 있다면 무엇인가요? 제눈만이 아니라 그냥 비노빠 보통사람들에게 그놈이 그놈으로 보이는데 말이죠.

혹시 유시민의 출신지역이 중요요소는 아닌가요? 이상하게 영남출신의 노빠들이 보여주는 특징이 심하게 눈에 띄더군요.

그들이 개혁의 상징으로 포장하는 정치인들의 출신지역이 그들의 고향출신으로 단일하다는 겁니다. 또한 책임을 전가하는 대상의 출신지역도 그 반대되는 지역이더군요.  노무현 정권 5년간 이회창의 당선을 위해 뛰던 영남+한나라당출신의 정치인들이 노무현 정권에서 중용되지만, 노무현의 당선을 위해 뛰던 호남출신들이 노무현 임기내내 검찰의 표적사정에 시달리던 걸  전 목격해왔습니다.

유시민이 광 노빠들의 구세주로 등원된 것도 사실 출신지역 빼면 특별히 납득할 이유를 찾기 힘듭니다,아니  없습니다. 냉정한 관찰자라면 유시민은 그저 정치사기꾼이라는 걸 파악할 수 있습니다. 유시민을 지지하는 이유도 같은 경상도 출신이고, 정동영을 찍지 않은 이유는 그의 출신지역이 아닙니까?  이명박을 찍지는 않으신 걸 보니 그래도 최소한의 양심은 있으신가 봅니다.

님도 솔직히 그 범주에서 벗어나 보이지는 않으시기에 뭔가 제가 잘못 생각하고 있나 싶어서 가시돋힌 질문을 드리는 것이니 잘 생각하고 답변 부탁 드립니다.